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슈S] 서유정, 해외 문화재 올라타 논란…"진심으로 반성"

유은영 기자 yoo@spotvnews.co.kr 2017년 11월 13일 22:11
▲ 서유정. 사진|서유정 인스타그램
[스포티비스타=유은영 기자] 배우 서유정이 해외여행 중 문화재에 올라타 논란됐다. 서유정은 자신의 행동이 논란되자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고 사과했다.

서유정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초 후에 무슨 일이 터질지도 모르고 난 씩씩하게 저기 앉았다 혼났다. 나 떨고 있니 오마 후다닥"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유정은 해외 문화재에 올라타 있으며, 관리자로 보이는 외국인이 서유정에게 다가와 행동을 지적하고 있다. 서유정이 있는 장소는 베네치아 산마르코 대성당 근처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를 비판했고, 논란은 커졌다. 서유정은 곧바로 게시물을 삭제하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서유정은 "매사 신중을 기해야했음에도 경솔한 행동으로 크나큰 실수를 저지른 점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며 "추후 다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하겠다"고 사과했다.

한편, 서유정은 지난 9월 세 살 연상의 일반인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유은영 기자 yoo@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STA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